동문소식

동문소식

조회 수 7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41년 근무한 뒤 퇴임한 음악교사의 에콰도르 봉사활동 이야기

 

연합뉴스 / 왕길환기자 / 입력2022.09.13. 오전 9:10 

 

박계화씨 '에콰도르 미완성 교향곡' 출간…"내 발걸음 누군가의 행복이길"

1.jpg

'에콰도르 미완성 교향곡'을 쓴 박계화 씨와 책 표지[코이카 제공]

 

(서울=연합뉴스) 왕길환 기자 = 41년 6개월 동안 교단에 서다가 퇴임해 남미 에콰도르에서 음악 교사로 봉사활동을 했던

박계화 씨가 귀국해 '에콰도르 미완성 교향곡'(꽃씨刊)을 최근 펴냈다.

 

그는 2018년 11월 8일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급거 귀국하기 전인 2020년 3월 23일까지 '호세

마리아 엘라스코 이바라 공립초등학교'에서 음악 교사로 봉사했다.

 

이 학교는 유치원, 초등학교, 중학교까지 학생 580명이 재학했고, 박 교사는 2∼7학년 12학급 300명에게 음악을 지도했다.

특별 음악반도 만들어 2시간씩 지도했다.남미 공립학교에서는 음악이라는 교과목 자체가 없다고 한다. 어릴 때 누구도 악보를

본 적이 없어 한국국제협력단(코이카)은 음악 교사인 그를 에콰도르에 봉사단원으로 파견했다.

 

원래 파견 기간은 1년이었지만, 6개월 더 연장하면서 음악을 가르쳤다. 전 학년, 전 교사, 학부모가 참여하는 대규모 교향곡

공연을 준비하다가 코로나19로 중단하고 귀국했다.

 

박 씨는 13일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교향곡 공연을 못 하고 돌아와 안타까운 마음에 책을 펴냈다"며 "코로나19로 지쳐있을

이바라 공립초등학교 어린이들에게 마음의 백신을 만들어 주고 싶다"고 말했다.이어 "내 손길이 누군가의 희망이 되고, 내 발

걸음이 누군가의 행복이 될 수 있다는 믿음으로 501일 동안 에콰도르에서 음악을 가르치며 어린이들과 함께한 이야기를 담았

다"고 덧붙였다.

 

책은 '아직은 나도 누군가의 희망이 될 수 있다'는 프롤로그를 시작으로 에콰도르 개황, 1부 코이카 영월 환승역에서, 2부 4번선

없는 기타연주, 3부 에콰도르 음률에 물들다, 4부 음악 열정은 노화되지 않는다, 5부 코이카, 우리의 백신입니다, '적도의 사랑으

로 찍을 마침표'라는 제목의 에필로그로 구성됐다.

 

2.jpg

에콰도르 현지 초등학교 교정에선 박계화 교사[본인 제공]

 

책에서는 코이카 126기 단원으로 난생처음 에콰도르에 파견된 박 씨가 시니어 단원으로서 느낄 수밖에 없는 배움의 속도

차이, 낯선 에콰도르로 홀로 떠나며 느낀 불안함, 현지인과의 어색한 소통까지 모두 마음먹은 대로 흘러가지 않았다는 고

백이 나온다.

 

하지만 그는 타고난 긍정과 진취적 마인드로 모든 어려움을 극복해 나갔다고 한다.

 

현지에서 사귄 친구들에게 도움을 받으며 의사소통의 어려움을 이겨내고, 혼자가 주는 매력에 조금씩 익숙해지며 적막함과

외로움을 잊어버렸다. 그리고는 자신의 한계를 인정하고 할 수 있는 일부터 차근차근 걸음마부터 배웠다고 했다.

 

정규수업 제도가 없이 무작정 투입된 현지 아이들과의 음악 수업에서는 스킨십과 수업을 통해 교감을 시도하고, 학교의 선생

님들과는 비빔밥을 만들어 나누며 가까워졌다. '음악 선생님 아가타'로서의 삶이 어색함에서 기쁨으로 충만해져 가는 순간이

라고 좋아했던 장면도 눈에 선하게 그려진다.

 

코로나19로 긴급귀국 명령에 따라 에콰도르를 떠나야만 했지만, 그에게 에콰도르는 제2의 삶을 살게 해 준 고향이며 여전히

그리움의 대상이라고 적었다.

 

박 씨는 "이 책은 은퇴 후 시니어의 삶에 대한 고민으로 시작한 한 여성의 뜨거운 성찰의 기록"이라며 "삶에 대한 열정과 의지

에서 비롯된 희망이란 씨앗은 모두에게 흘려 퍼지는 멋진 한 곡의 미완성 교향곡이 됐다"고 말했다.그러면서 "코이카 활동은

예기치 못하게 중단됐지만, 새로운 희망을 안겨준 선택임은 분명하다"며"태양의 나라 적도에서 얻은 열정 에너지를 소외되고

어려운 이웃과 나누며 희망의 길을 이어가고 싶다"고 바람을 전했다.

 

그는 서울 천일초등학교 교장을 마지막으로 41년 6개월간 교단의 삶에서 내려왔다. 퇴임 후 월간 문학 '한국수필'의 신인상

을 받아 문단에 데뷔했다. 이후 'El Camino de Santiago'(길에서 희망을 노래하다)를 출간했다.

 

코로나19로 활동을 맺지 못하고 돌아와 에콰도르 아이들을 향해 쓴 수필 '에콰도르 미완성 교향곡'으로 2020년 공무원 연금

수필문학상 '금상'을 받았고, 상금으로 받은 150만 원 전액을 에콰도르 코이카 사무소에 기부했다. 사무소는 학교에 방역물품

을 사서 지원해줬다.

 

3.jpg

에콰도르 현지 초등학교 학생들[코이카 제공]

 

ghwang@yna.co.kr
 

※ 관련기사 바로가기 :https://n.news.naver.com/article/001/0013434177?sid=100

 

 

 


  1. NEW

    다산경영상에 17회 성기학 영원무역 회장

    Date2022.12.06 By사무처 Views4
    Read More
  2. #(주)영원무역 (회장, 17성기학)_관련기사

    Date2022.11.30 By선농문화포럼 Views38
    Read More
  3. #17회 성기학회장, 관련기사

    Date2022.11.29 By선농문화포럼 Views33
    Read More
  4. 차승환(35회) 동문 동국대학교 ROTC 총동문회장 취임

    Date2022.11.28 By사무처 Views25
    Read More
  5. 이성철(36회) 동문 한국일보 대표이사 선임

    Date2022.11.22 By사무처 Views59
    Read More
  6. # (주)영원무역 (회장, 17성기학) 관련기사

    Date2022.11.16 By선농문화포럼 Views55
    Read More
  7. 18회 강창희동문, KBS라디오 인터뷰

    Date2022.11.04 By선농문화포럼 Views42
    Read More
  8. ‘이인성 미술상’ 수상자로 서양화가 윤석남(9회) 선정

    Date2022.10.24 By사무처 Views47
    Read More
  9. 2030세계박람회 유치에 총력을 기해야 - 이민식(9회) 대림대학교 명예교수

    Date2022.10.13 By사무처 Views47
    Read More
  10. 석은옥(12회) 동문 - 주님만 따라간 삶의 이야기

    Date2022.10.11 By사무처 Views56
    Read More
  11. #<선농포럼> 22박계화교장 봉사활동 이야기

    Date2022.09.13 By선농문화포럼 Views73
    Read More
  12. 15회 권태완 동창 세번째 시집(마녀와 함께 춤을) 발간

    Date2022.09.05 By권일강 Views72
    Read More
  13. 14회 윤호섭 전 국민대교수의 녹색여름전

    Date2022.09.05 By사무처 Views50
    Read More
  14. 권태완(15회) 시화집-마녀와 함께 춤을 발간

    Date2022.09.04 By정동진 Views31
    Read More
  15. 최영귀(24회)동문 사진전

    Date2022.08.31 By사무처 Views47
    Read More
  16. 조정숙(19회) 화백 유작전

    Date2022.08.24 By사무처 Views46
    Read More
  17. [최플가든 추석 홍로사과 수확 안내]

    Date2022.08.08 By사무처 Views76
    Read More
  18. 이해자(21회) - 자전적 에세이 "내가 나의 이름을 불러주었다" 출판

    Date2022.07.26 By사무처 Views82
    Read More
  19. 윤명숙(19회) - 2022년 제26회 나혜석 미술대전 입선

    Date2022.07.25 By사무처 Views77
    Read More
  20. 이병민(37회) - 건국대학교 문과대학 학장 승진

    Date2022.07.14 By사무처 Views73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8 Next
/ 138